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화사, 김호중 무대에 "소름 돋았다" ('화사쇼')

알림

화사, 김호중 무대에 "소름 돋았다" ('화사쇼')

입력
2023.01.25 13:54
수정
2023.01.25 13:54
0 0

가수 김호중이 '화사쇼'에 출연해 클래식 무대부터 화사와의 듀엣 무대까지 선보이면서 안방극장에 감동을 선사했다. tvN 제공

가수 김호중이 폭넓은 음악 스펙트럼으로 '화사쇼'를 달궜다.

김호중은 지난 21일 오후 방송된 tvN '화사쇼' 설날 특집 효 콘서트에 정동원·거문고 연주자 박다울과 함께 출연했다.

이날 김호중은 하얀 한복을 입고 등장 전부터 인터폰 화면으로 발랄한 인사를 전해 남다른 끼를 발산했다. 가장 먼저 도착한 김호중은 당황하지 않고 화사를 도와 명절 음식을 요리하기 시작했다.

함께 요리하면서 김호중은 이탈리아를 좋아한다는 화사의 이야기에 '정말 맛있다'의 이탈리아어를 가르쳐주며 "이 이야기만 하면 서비스가 엄청 나온다"라고 깨알 꿀팁을 전달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김호중은 "조만간 클래식 콘서트를 진행한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공연 개최 소식을 깜짝 전하며 첫 번째 선물로 '친정엄마'를 열창해 감동을 선사했다.

무대를 본 화사는 "진짜 이야기꾼이신 것 같다. 처음 '태클을 걸지마' 무대를 통해 오빠를 알게 됐는데 소름이 돋았다"라며 한 소절을 불렀고, 이에 김호중은 감정과 가사가 전달될 수 있도록 팁을 전수했다. 이어 심수봉 '사랑밖엔 난 몰라'를 두 사람이 듀엣으로 무대를 꾸며 평소 볼 수 없었던 매력을 선보였다.

무대 이후 화사는 자신의 매니저 어머니가 김호중의 팬이라며 지난해 개최됐던 전국투어 콘서트 굿즈를 직접 구해서 가져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에 김호중 또한 직접 응원봉을 보여주면서 자랑해 남다른 팬 사랑을 보였다. 그러면서 김호중은 '아도로(Adoro)' 무대를 통해서는 클래식의 정석을, 왁스의 '여정'을 통해선 발라드 무대를 선보이면서 설 연휴 첫날부터 안방극장에 제대로 귀 호강을 선사했다.

'화사쇼'는 화사와 뮤지션들이 이야기와 음악으로 깊은 밤을 채워나가는 음악 예능이다. 올해도 열일 행보를 예고하고 있는 김호중은 오는 25일 송가인과의 듀엣곡 '당신을 만나'를 발매한다.

홍혜민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