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트렌드스캔] 장원영→태연, 벌룬 스커트 유행에 탑승
알림

[트렌드스캔] 장원영→태연, 벌룬 스커트 유행에 탑승

입력
2024.05.18 14:35
0 0

끝단 부풀려 여성스러운 매력 극대화한 벌룬 스커트
상의 스타일링 등으로 다양한 무드 연출 할 수도

벌룬 스커트를 입은 소녀시대 태연(왼쪽)과 아이브 장원영. 태연 SNS, 엠넷 제공

벌룬 스커트를 입은 소녀시대 태연(왼쪽)과 아이브 장원영. 태연 SNS, 엠넷 제공

벌룬 스커트가 2024 S/S 시즌을 달굴 유행템으로 떠오르고 있다. 그룹 아이브 장원영부터 소녀시대 태연까지 '핫'한 스타들이 일찌감치 알아본 벌룬 스커트의 매력은 무엇일까.

최근 패션계에서 주목 받는 아이템으로 급부상한 벌룬 스커트란 허리에서 시작돼 끝단까지 이어지는 주름을 이용해 치마 끝단을 풍성하게 부풀린 형태의 치마를 일컫는다. 풍선처럼 부푼 실루엣이 특징인 벌룬 스커트는 셰이프만으로 스타일링에 포인트를 더해주는 한편, 사랑스럽고 걸리시한 느낌을 강조해주는 매력적인 아이템이다.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태연 장원영 경리 금새록은 벌룬 스커트를 활용해 다양한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태연 경리 금새록 SNS, 엠카운트다운 SNS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태연 장원영 경리 금새록은 벌룬 스커트를 활용해 다양한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태연 경리 금새록 SNS, 엠카운트다운 SNS

스타들 역시 벌룬 스커트의 매력에 빠졌다. 태연은 최근 화이트 컬러의 벌룬 스커트를 활용한 스타일링을 선보이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태연은 하트 그래픽이 사랑스러움을 더하는 화이트 티셔츠 위에 밝은 그레이 컬러의 카디건을 입은 뒤 벌룬 스커트와 니삭스를 함께 매치해 걸리시한 무드의 룩을 완성했다.

최근 아이브의 신곡 '해야'로 컴백 활동 중인 장원영은 화이트 컬러의 반소매 피케 티셔츠에 블랙 벌룬 스커트를 매치해 경쾌한 스타일을 연출했다. 특히 장원영은 허리에 다양한 체인 벨트를 함께 매치하며 시선을 사로잡는 룩을 연출했다.

금새록과 경리는 벌룬 스커트와 니트 소재의 상의를 매치하며 보다 포근한 느낌을 자아냈다. 금새록은 화이트 컬러의 벌룬 스커트에 브이 네크 라인의 니트 티셔츠를 매치한 뒤 스포티한 느낌의 이너를 레이어드해 멋스러운 믹스매치를 완성했다. 반면 경리는 오프 숄더 스타일의 니트 티셔츠에 블랙 컬러 벌룬 스커트를 착용해 여성스러운 느낌을 강조했다.

홍혜민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